열린마당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아래 조선일조 기사를 보고, 우리 납북자가족도 유전자등록을 해 놓았으면 합니다.
이름: 윤정우
2010-02-26 07:23:42  |  조회: 2931
이미일회장님, 안녕하시죠. 우리 가족회에서 유전자등록을 추진하셨으면 합니다......윤정우 올림.

**조선일보기사;

[사람과 이야기] 6·25 전사자, 59년 만에 딸의 품으로…장일현 기자 ihjang@chosun.com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기사 100자평(2)
입력 : 2010.02.25 23:32 / 수정 : 2010.02.26 01:49

'5개월 딸' 두고 입대했던 故 양손호 일병, DNA 검사 통해 신원확인
6·25전쟁 때 경기도 가평지역에서 중공군에 맞서 싸우다 장렬히 전사한 국군 일병의 유해가 59년 만에 가족 품으로 돌아왔다. 26세에 입대해 넉 달 만에 전사한 이 병사는 헤어질 때 생후 5개월에 불과했던 외동딸을 죽어서야 다시 만나게 됐다.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은 25일 "지난 2007년 11월 경기도 가평군 북면 도대2리에서 발굴한 유해 36구의 유전자 시료를 분석·비교한 결과 이 중 한 명이 국군 2사단 32연대 소속 고(故) 양손호 일병이라는 사실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유해발굴단은 나머지 35명도 32연대 소속 장병인 것으로 추정하고 있으나 신원은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유해발굴단 관계자는 "작년 2월 대구시 달성군에 사는 양순희(60)씨가 아버지를 찾기 위해 유전자 샘플을 등록했는데, 최근 검사에서 두 사람의 유전자가 일치하는 것으로 판명됐다"고 말했다.

유해발굴단은 신원이 확인되지 않은 전사자 유해의 유전자 자료를 보관하고 있으며, 유가족들이 채혈 등을 통해 유전자 샘플을 등록하면 양쪽 DNA를 비교해 신원을 확인하고 있다. 2000년부터 작년까지 발굴된 국군 전사자 유해 3367구 중에서 신원이 확인된 사람은 56명이고 DNA자료 비교를 통한 신원 확인은 이번이 세 번째다.

딸 양씨는 "아버지에 대한 기억이 전혀 없어 실감이 나진 않지만 지난 60년간 부모·형제 없이 살면서 가슴에 맺힌 한을 이제야 풀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전사(戰史)와 병적기록에 따르면 양 일병은 6·25전쟁이 터진 1950년 9월 4일 부인과 외동딸을 남겨두고 입대해 1951년 초 중공군의 '신정 공세(3차 공세)' 때 가평지구 전투에서 전사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군 관계자는 "당시 가평지역에서는 중공군 196·197·198사단 공격에 맞서 우리 국군 2·5사단이 치열한 방어전을 펼쳤다"면서 "특히 1951년 1월 1일 자정 이후 중공군이 집중 공세를 펼친 점을 감안할 때 양 일병은 1월 1일 사망했을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고 양 일병 유해는 국립대전현충원 묘역에 안장될 예정이다.
  목록 수정 삭제  
댓글  총0
 
덧글 입력박스
덧글모듈
0 / 1200 byt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94 세미나 "북한 화폐개혁의 의미와 전망" -북한민주화네트워크-
강주희
09-12-10 2467
93 반인도범죄조사위원회- 국제인권세미나에 초청합니다.
황인철
09-10-23 2320
92 해외거주 회원가입 희망.
송원섭
09-10-23 2264
91 북인권뮤지컬 '요덕스토리' 국회공연 초대안내
요덕스토리
09-09-17 2396
90 북한인권국제회의에 초대합니다.
북한민주화네트워크
09-09-04 2254
89 제1기 평화리더십아카데미
이태춘
09-08-02 2192
88 책기증
민봉기
09-06-27 2296
87 개성공단 어떻게 할 것인가?
북한민주화네트워크
09-04-28 2716
86 [세미나개최] 북한의 권력이동과 인권문제
성공적인 통일을 만들어가는 사람들
09-03-24 2607
85 [포럼]김정일의 후계구도 전망과 북한의 미래
북한민주화네트워크
09-03-03 2472
84 피해법률안 공청회 동영상자료 분있는지요
민봉기
09-03-01 2606
83 남북정상회담 합의/ 민생, 북핵의 근본해법
한규범
09-02-27 2361
82 [세미나]북한의 대남 강경책과 한국 정부의 대응방안
북한민주화네트워크
09-02-09 2346
81 대한민국의 敵 좌파척결 1,000萬名 서명운동
한재준
09-02-06 2086
80 홈페이지를 교체하고있는 부추연을 도웁시다
전경식
08-12-06 2451
79 기소독점병폐는 우리정부와 사회를 불신케 하는 내부의적!(jd6)
김정도
08-11-30 2318
78 「난민 등의 지위 및 처우에 관한 법률 」 제정을 위한 공청회
국회인권포럼
08-11-28 2117
77 [포럼]북한으로의 정보자유 촉진방안
북한민주화네트워크
08-11-28 2372
76 신지호의원과의 면담
남상섭
08-11-23 2341
75 기다리는 사람들
서보석
08-09-26 2204
11 12 13 14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