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록관신문자료

신문자료

사선을 밟고 끌려간…「애끊는 14년」.납북인사 7천여명의 안부,그동안의 송환교섭
이름: 관리자
2005-09-26 09:45:14  |  조회: 1779
첨부 : 19640625-3.pdf  
조선일보 1964년 6월25일 3면 기사내용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123 납북인사 송환을 위환 백만인 서명운동.금년 가을 유엔총회까지 실현목표,6..
관리자
05-09-26 2031
122 사선을 밟고 끌려간…「애끊는 14년」.납북인사 7천여명의 안부,그동안의..
관리자
05-09-26 1778
121 한국대표단, 유엔정치위서 납북인사 송환요구 계획. 북괴에 「유엔」존중실..
관리자
05-09-26 1733
120 납북인사등 송환. 정부 국제적십자와 교섭지령
관리자
05-09-23 1886
119 인권선언 열두돌 기념식서 납북자 귀환촉구
관리자
05-09-23 1695
118 (28)실향사민. 인정분류 궁금할뿐, 여기에도 예산타령
관리자
05-09-23 1835
117 납북작가 구출안을 채택" 白鐵 "펜클럽"대표 귀국보고
관리자
05-09-23 1943
116 서신 연락에 최선. 쥬노씨, 납북인사문제에 밝혀
관리자
05-09-23 1735
115 쥬노씨 납북인사에 우선 행방조사 제의
관리자
05-09-23 1768
114 납북인 소식 알려 주도록 쥬노씨에 호소
관리자
05-09-23 1802
113 [사설]쥬노 박사 내한과 교포북송 및 납북인사 송환문제
관리자
05-09-23 1789
112 인권선언 11돌. 교포 북송을 규탄, 납북인 송환 촉구. 시공관에서 기념식...
관리자
05-09-23 1875
111 [사설] 피납치 인사 송환을 위한 쥬노씨의 성명을 환영함
관리자
05-09-23 1843
110 피납북 인사 귀환에 노력. 쥬노씨 각계 대표 면담석상서 언명
관리자
05-09-23 1733
109 적십자 정신에 호소. 교포북송 납북 인사 미귀징용. 쥬노씨 각계의 진정을..
관리자
05-09-23 2060
108 孫총재담. "피납인사 가족 면접으로 북괴의 만행 설명할터"
관리자
05-09-23 1734
107 [사설] 거주선택의 자유와 6·25때의 납치인사의 경우. 국제적십자위원회에..
관리자
05-09-23 1717
106 兪대표 국적위에 우선 검토 요구. 납북인 송환 조치
관리자
05-09-23 1847
105 인권과 납치인사
관리자
05-09-23 1797
104 납치인사를 간첩으로 괴뢰남파를 획책. 당국 가족들의 신고를 요청
관리자
05-09-23 1878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