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마당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아래기사, 납북자신고는 민간인만 신고를 받는다니, 경찰등 공무원을 민간인으로?
이름: 윤정우
2013-05-11 14:05:42  |  조회: 2239
조선일보/기자수첩;
박수 받은 美 6·25 참전용사… 정부가 찾지도 않는 국군포로
박수찬 정치부 기자
기사 100자평(0) 크게 작게 요즘
싸이 공감
조선블로그
MSN 메신저
입력 : 2013.05.10 03:23

박수찬 정치부 기자 박근혜 대통령의 8일(현지 시각) 미국 상하원 합동연설에서 미국 측 주인공은 6·25전쟁 당시 미군 참전 용사였다. 박 대통령은 "피와 땀과 눈물을 바친 (6·25) 참전 용사들에게 깊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6·25에 참전했던 의원 4명의 이름을 일일이 호명하고 박수를 보냈다. 박 대통령은 전날 스미스소니언박물관에서 열린 한·미 동맹 60주년 기념 만찬에도 미군 참전 용사를 초청했다. 하늘색 재킷을 입은 참전 용사들은 참석자들로부터 박수갈채를 받았고 피아니스트 손열음씨의 연주를 들으며 최고급 만찬을 대접받았다.

같은 전쟁에 참전했지만 국군 포로 A씨는 그런 박수를 받아본 적이 없다. 정전(停戰) 후 40년 넘게 북한 탄광에서 노역(勞役)을 하는 동안 우리 정부는 그를 찾지 않았다. 한국에 남은 형제와 연락이 닿아 브로커에게 돈을 치르고 한국에 왔지만 그는 "참전 용사가 아니라 탈북자"였다. 지금까지 한국으로 돌아온 국군 포로가 80명이고, 그중 살아있는 51명의 사정도 비슷하다.

상당수 국군 포로 가족들은 안타까운 사연을 간직한 채 60년을 살아왔다. 혹시나 북한에 살아 있을지 모르는 아버지, 오빠를 찾겠다고 백방으로 뛰었지만 허사였다. <국방부에는 신고처가 없고 국무총리실 산하 6·25전쟁 납북피해진상규명 및 납북피해자 명예회복위원회는 군인이 아닌 민간인에 대한 신고만 받는다.> 보훈처는 생사가 확인된 경우에만 도울 수 있다는 입장이다. 정부가 할 일을 안 하다 보니, 국군 포로 구명운동을 하는 박선영 전 의원(동국대 교수)이 국군 포로 신고 센터를 만들었다. 13일 정식으로 사무실 문을 여는데 벌써부터 관련 문의가 쏟아지고 있다.

박근혜 대통령은 당선인 시절 "국군 포로 조기 송환을 위해 노력하는 것이 중요한 과제"라고 말했다. 화려한 파티와 갈채는 아니라도 조국을 위해 싸운 국군 포로들이 귀환할 수 있도록 하고 이미 숨진 이들의 유해라도 되찾아 오는 일은 국가의 의무다. 그것이 아직 '끝나지 않은 전쟁'을 치르는 500여명의 북한 생존 국군 포로와 절박한 심정으로 혈육을 찾으려는 가족에 대한 예의다.

***저는, 경찰공무원등 공무원과 공공기관근무자는 순수한 민간이과 구별하여, 납북자로 인정하고, 더욱 그들 유족을 위로 하여야 할것으로 사료됨....군인만이 국가를 위해서 일 하는것이 아님을 국민들에게 인식시켜야 할것이라고 생각함.***
  목록 수정 삭제  
댓글  총0
 
덧글 입력박스
덧글모듈
0 / 1200 byt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200 이미일회장님께;조선일보 아래기사에 대한 저의 100자평을 참고하시길 바랍..
윤정우
13-06-24 2155
199 이미일회장님께;조선일보 아래기사에 대한 저의 100자평을 참고하시길 바랍..
이자원
15-11-15 1693
198 DMZ 60주년을 기념<천지진동페스티벌III_PEACE>콘서트
김우리
13-06-24 2509
197 아버지의 존재
박제완
13-05-11 2279
196 아래기사, 납북자신고는 민간인만 신고를 받는다니, 경찰등 공무원을 민간..
윤정우
13-05-11 2238
195 아래기사, 납북자8만여명의 2%정도가 인정을 받았으니, 남어지는 어떻게?.. [1]
윤정우
13-05-11 2249
194 2010.4.12. 우리가족회에서 김무성국회의원께기념패를 드릴때, 김의원님 말..
윤정우
13-05-11 2172
193 종합자료실에 동영상자료문의
이원희
13-04-29 2013
192 전쟁과평화연구소 입니다
윤판원
13-04-18 4333
191 아래기사의 최근 미 CIA의 653명 명부를 공지사항으로 여기에도 공개하여주..
윤정우
13-03-11 1986
190 아래, 조선알보기사를 보고, 명단이 공개됬으면 합니다. 회장님 수..
듄정우
13-03-07 2320
189 1월호 소식지을 인터넷으로 보고, 걱정이 좀 되는군요.
윤정우
13-02-11 2226
188 소식지의 첨부화일을 페이지순서데로 만들어 첨부하시면 좋겠습니다.
윤정우
12-11-23 2170
187 [패널공개모집] 청년,학부모,예술가 등 시민사회 300인 현장토론
소통300인회
12-11-08 2011
186 동네 주민센타에 '625납북자신고'촉구 프랑카드가 붙었는데..
윤정우
12-10-20 2663
185 25전쟁납부자의 추모비건립을 추진합시다..
윤정우
12-10-11 2086
184 평화통일강연에 초대합니다!
이해미
12-10-07 2572
183 활동에 감사
민원홍
12-07-05 2239
182 문의드립니다...꼭 확인후 전화 또는 답변 부탁드립니다..
원준석
12-06-29 2832
181 <6.3 (일) 서울광장 행사안내> “나라사랑 겨레사랑” 페스티발에 많은 참..
블루유니온
12-05-27 2137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