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실가족회 활동문서

가족회 활동문서

2020년6월23일 (미래통합당김종인비대위원장 간담회) 가족회 작성자료
이름: 관리자
2020-06-23 17:48:54  |  조회: 176

모두 발언


625전쟁 70년이 되었지만 아무도 관심 없는 저희 625전쟁납북피해자들을 위한 간담회 자리를 마련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뜻밖에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회에서 납북피해자들로부터 관련 정책건의를 수렴하시겠다는 전통을 받고 그나마 위로가 되었습니다.

 

국제사회는 세계 평화를 유지하기 위하여 세계 제2차 대전을 일으킨 일본과 독일에서 각각 동경 재판과 뉘른베르크 재판을 열어 전범자들에게 법적 책임을 지웠습니다.

 

그러나 북한 공산정권이 자유민주주의 대한민국을 공산화하기 위하여 일으킨 625전쟁은 승패 없는 휴전으로 인하여 70년이 되도록 전범자 북한 공산정권에 그 어떠한 법적 책임도 묻지 못했습니다.

 

뿐만 아니라 북한 공산정권은 전쟁을 도발한 전쟁범죄 외에도 약 10만에 달하는 비무장상태의 한국민간인들을 치밀한 사전 계획 아래(전쟁 직후 3개월간 85.6%) 필요한 대상자를 선별(10~30대가 87.7%)하여 조직적(자택 또는 자택인근이 80.2%)으로 납북하였습니다. 유엔 북한인권조사위원회(COI)가 발간한 보고서(2014)2017년 한국 국무총리위원회가 발간한 625전쟁납북피해 진상조사보고서에 의하면 북한의 전쟁 중 한국민간인 납북사건이 전쟁범죄, 반 인도범죄 등에 해당함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정치는 문제를 해결해 주고 피로를 씻어주며 상처받은 마음을 위로해 주는 것이라고 봅니다. 우리에게 그런 좋은정치가 축복처럼 찾아오기 바라는 마음이지만, 625전쟁 납북자 문제는 나쁜정치가 낳은 오래되고 깊은 상처임에도 치유되지 않은 채 아직도 통증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이 통증을 원천적으로 치유한다는 것은 이미 가능한 일이 아닐지도 모릅니다. 그러나 그 원인을 찾고 가해자를 벌하며, 문제의 해결을 향해 걸음을 떼는 것은 여전히 정치의 몫이 아닐까요? 한국 대통령이라고 하는 분은 전범자인 북한을 애모하며 종전선언’ ‘평화체제등의 키워드 속에 한반도문제의 해결방안을 제시하고 있습니다. 이제 세계적으로 냉전이 끝났으니 남북한 사이에도 전쟁이 끝나야 한다는 것이나 이제는 전쟁을 쉬고 있는 정전이 아니라 서로가 서로의 체제를 인정해 주는 평화체제로 가야 한다는 얘기는 얼핏 듣기에는 반론의 여지가 없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왜 이토록 단순한 상식이 유독 이 땅에는 통하지 않는가에 대한 현실적인 진단이 빠져 있습니다. 끝나지 않은 전쟁을 끝났다고 주장할 수 없으며, 오지 않은 평화를 왔다고 말할 수 없는 것. 진실은 여기에 머물러 있습니다. 전쟁이 끝났다면 전쟁으로 인해 가족들과 헤어져 북으로 끌려간 사람들은 돌아와야 하고, 평화가 왔다면 평화를 깬 쪽이 사죄를 하고 벌을 받아야 합니다.

 

정책 건의안

 

당 차원에서 ‘625전쟁민간인인권문제진실위원회구성하여 첫 번째로 전쟁납북자 인권문제 해결

구성원: 전담 국회의원, 전문가, 가족회 대표단

 

가족회 4단계 목적

 

1 단계- 대한민국 정부가 피해가족으로부터 신고를 받아 현재의 ‘625전쟁납북자명

작성 625전쟁납북진상조사보고서발간 ‘625전쟁납북자기념관건립 완료

 

현 특별법 개정 추가할 내용

- ‘625납북희생자 기억의 날제정 정부 주최

피해가족 초청, 대통령 또는 국무총리 참석 헌화와 위로사, 음악회

교과서 등재

위로금, 정착금 지급

- 차상위 계층 대상 의료 혜택 및 공공임대주택 배정 시 가산점 부여 등

- 625전쟁납북문제연구원 개설

 

전쟁납북자 생사확인, 소식탐지, 유해송환, 생존자 인권보호 및 송환

 

2 단계- 북한 자유통일 달성하여 전쟁납북자의 납북 후 삶에 대한 현장 실사 진행 후 전쟁납북자인권백서발간

 

3 단계- 전쟁범죄반 인도범죄 집단인 북한정권에 법적 책임 부과

 

4 단계- 북한정권에 배보상 청구

 

                                                     2020. 6. 23

사단법인 625전쟁납북인사가족협의회

  목록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2020년6월23일 (미래통합당김종인비대위원장 간담회) 가족회 작성자료
관리자
20-06-23 175
북한 정권의 허위 주장에 대한 가족회 최초 대북 반박 성명서
관리자
13-07-02 3267
513 Harris주한미국대사께 보내는 편지
이미일
18-08-06 830
512 국립 6·25전쟁납북자 기념관 개관식_축사_이미일
관리자
17-11-30 1141
511 국립 6·25전쟁납북자 기념관 개관식_편지낭독_최영재
관리자
17-11-30 1183
510 국립 6·25전쟁납북자 기념관 착공식 축사 - 이미일
관리자
16-10-25 1747
509 2016년 망배식 망배사 - 이미일
관리자
16-10-25 1346
508 2016 망배식 헌시 - 최영재
관리자
16-10-25 1335
507 2016 망배식 편지글 - 오경자
관리자
16-10-25 1457
506 폴란드 민족기억연구소 발행 대중교육잡지(pamięci) 기고문
관리자
14-09-12 2853
505 유엔 인권이사회 채택 북한인권결의안
관리자
14-04-03 16596
504 유엔 인권이사회 이미일 이사장 증언문
관리자
14-04-02 2013
503 유엔 북한인권조사위원회 최종보고서
admin
14-03-28 2041
502 6·25 전쟁 중 민간인 납북자 피해 문제 해결을 위한 결의안
관리자
13-11-06 2287
501 제4회 6.25납북희생자 기억의 날 인사말씀
관리자
13-06-28 2164
500 스위스 제네바 유엔과 국제적십자사 방문 및 세미나 개최
관리자
13-03-11 2127
499 북한에 의한 납치문제 해결 국제 연합대회[누락분]
관리자
10-10-31 1967
498 6․25전쟁 납북피해 진상규명 및 납북피해자 명예회복에 법률 및시행..
관리자
10-09-27 2048
497 ‘전시납북자 및 법조인 납북자의 실상‘에 대한 토론문[누락분]
관리자
10-06-22 2315
496 북한자유주간 납북자 이름 부르기[누락분]
관리자
10-04-27 1830
1 2 3 4 5 6 7 8 9 10